바른믿음 신문
바른믿음 아카데미
앤아버 정착
미시간대학교 대학원
다국어 성경

보고 싶습니다...

조회 수 4769 추천 수 49 2005.04.11 16:15:37
샬롬~! 주 이름으로 문안 드립니다~

이렇게 아름다운 터를 가꾸고 계신 줄 몰랐습니다..아침이슬 같은 맑고 깨끗함이
온몸으로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..
이 곳에 발을 딛는 순간 그동안의 쌓인 그리움에 복받쳐 눈시울이 뜨거워집니다..

그동안 뭐가 그리 바빴던지...그리움을 뒷전으로 하고 하루하루 여유를 갖지 못하다가
며칠 전 불끈 용기가 솟아 그곳이 몇 시인지도 모르고 수화기를 들었었죠..
아쉽게도 사모님은 한글학교에 가셨지만, 목사님과 기쁨의 대화를 나눌 수 있어서 정말
감사했습니다...

저는 1월에 가정을 꾸리고, 신반포교회에서 예배드리며, 하나님의 계획하심을 사모하며
알아가고자  노력하고 있습니다..현재는 또다른 가족을 허락하셔서 2개월이 지나고 있습니다..
사모님도 곧 세째를 출산하실 거라 들었습니다....아무쪼록 건강하고 복된 아기가 태어나길 기도합니다.

아래 글을 보니 주현이가 벌써 다녀갔더라구요, 저희 동기들, 곳곳에서 열심히 또 다른 모습으로 아름답게 살아가고 있어요. 이렇게 소식을 접하다 보면 지난 날에 함께 했던 시간들이 또다시 힘이 되고 있는 걸 느낍니다. 언젠가 홈커밍 데이 기대하지만,,,그날은 천국잔치 때 일까요~?

글로 적어내려 가도 흥분된 마음은 진정이 안되네요...
못다한 이야기는 또 전하겠습니다..

두 분을 기억하며, 때를 따라 도우시는 역사가 충만하시기를 기도하겠습니다...
사랑합니다..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59 할렐루야 Nyskc Mission Center 2005-06-02 5166
58 목사님 이 사이트 알고 계세요? 화미니 2005-05-25 4810
57 [가정 세미나] 여러분 모두를 초대합니다! (5/6-7) file 앤아버 한인교회 2005-04-29 4625
56 목사님 이석주 2005-04-22 4056
» 보고 싶습니다... 임현지 2005-04-11 4769
54 기쁜소식-성가대복이 우리에게 오고 있답니다. 화미니 2005-04-08 4321
53 첫방문 이네요 이석주 2005-04-03 4030
52 나에게는 소망이 한 가지 있습니다. 화미니 2005-03-18 4272
51 정목사님! 유주현 2005-03-17 4388
50 인생도 이렇게 돌아오지 못할 길로 가는가... file 정이철목사 2005-03-14 4395
49 God's favor is our challenge!!! file 양준원목사 2005-02-23 4312
48 내일 성경본문 교회사무실 2005-02-19 5261
47 하나님께서 당신을 쓰실수 없다고 느껴지실때.. 화미니 2005-02-18 4245
46 전화번호입니다. 전성철 2005-02-14 5082
45 내일 성경을 봉독하시는 성도님께!! 교회사무실 2005-02-12 4530
44 세상에 이런 일이... ... file 교회사무실 2005-02-07 4425
43 성경봉독을 담당하신 성도님께!!! 교회사무실 2005-02-05 4689
42 "일상이 예배가 되는 삶" 화미니 2005-02-04 4047
41 꼭 꽃 같은 두더쥐를 소개합니다 file 정이철목사 2005-02-03 7203
40 한인학생회에 링크 되었네요. 화미니 2005-02-02 4540